광고

한화 포레나, 천안아산역 잔여호실 분양 中

배선규 기자 | 기사입력 2022/06/24 [19:00]

한화 포레나, 천안아산역 잔여호실 분양 中

배선규 기자 | 입력 : 2022/06/24 [19:00]

 

 

 

 (시사코리아-배선규 기자) 한화건설이 최고 70층 높이의 생활형 숙박시설인 한화 포레나 천안아산역의 일부 잔여 호실을 분양 중이라고 24일 밝혔다.

 

이날 한화건설에 따르면, 한화 포레나 천안아산역은 충남 아산시 배방읍 장재리 아산배방택지지구에 지하 5~지상 70, 3개 동으로 자리한다. 전용면적 99~1541162실로 선호도가 높은 중대형 타입 위주로 마련했다. 전용면적별로는 99582, 117347, 124104, 126119, 1485, 1545실이다.

 

가장 물량이 많은 994베이(Bay·발코니와 마주한 방과 거실의 수) 구조로 채광과 통풍·환기에 유리하다. 광폭 발코니와 펜트리(식료품 저장 공간)를 넣어(일부라인 제외) 공간 효율을 냈다. 117이상 타입엔 대형 발코니 공간과 별도의 주방 펜트리 등을 설계했다.

 

전용면적 148는 통합형 타입이다. 수요자의 사용환경에 맞춰 분리형 공간 구성을 할 수있도록 했다.

 

한화 포레나 천안아산역은 생활형 숙박시설인 만큼 주택법이 아닌 건축법을 적용받기 때문에 주택 수에 들어가지 않는다. 이에 세금과 대출 규제로부터 상대적으로 자유롭다. 중도금 무이자 50% 대출 지원이 되기 때문에 투자 부담이 적고 언제든지 전매가 가능하다는 장점도 있다.

 

역세권 입지도 우수하다. KTXSRT 천안아산역, 서울 지하철 1호선 아산역과 가깝다. KTX를 이용하면 서울역까지 40분대, SRT를 이용하면 수서역까지 30분대로 이동 할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