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주철현 의원, “‘쌀 20만 톤’ 시장격리 환영”

남재균 기자 | 기사입력 2021/12/28 [10:46]

주철현 의원, “‘쌀 20만 톤’ 시장격리 환영”

남재균 기자 | 입력 : 2021/12/28 [10:46]

  © 주철현 의원



(시사코리아-남재균 기자) 국회 농해수위 주철현 의원은 28일, 쌀 시장안정을 위해 내년 1월 중 우선 20만 톤을 시장 격리하기로 결정한 것에 대해 적극 환영했다.

 

 더불어민주당과 정부는 28일, ‘2021년산 쌀 시장격리’ 관련 당정협의를 개최하여 쌀 생산량 388만 톤(11.15일 통계청 발표) 중에서 신곡 수요량 361만 톤을 초과하는 생산량 27만 톤 중, 20만 톤을 1월 중 세부 매입계획을 공고해 시장격리하기로 합의했다.

 

 또한, 초과 생산량 중 잔여 물량 7만 톤은 추후 시장 상황, 민간 재고 등 여건에 따라 추가 시장격리 시기 등을 결정하기로 했다.

 

 앞서 주철현 의원을 비롯한 더불어민주당 농해수위 위원들을 지난 6일과 22일 잇따라 기자회견을 열고 “정부가 과감한 선제 조치로 농업인의 걱정을 덜어드려야 한다”고 신속한 쌀 시장격리를 촉구한 바 있다.

 

 주철현 의원은 “쌀값 하락으로 걱정했던 농업인 여러분에게 연말 선물을 드리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반복되는 수급 과잉을 방지할 쌀 적정 생산방안을 마련하고, 거세지는 개방 압력에 맞서 농가당 재배면적 규모화 등 국산쌀의 경쟁력 강화대책을 강구하겠다.”고 약속했다.

 

남재균 기자 news3866@sisakorea.kr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