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한화건설, 영종 '인스파이어 복합리조트' 본계약

배선규 기자 | 기사입력 2021/12/02 [15:52]

한화건설, 영종 '인스파이어 복합리조트' 본계약

배선규 기자 | 입력 : 2021/12/02 [15:52]

 

 

(시사코리아 배선규 기자) 한화건설이 인천 영종국제도시에 국내 최대 규모로 들어서는 인스파이어 복합 리조트 1단계 건설 공사의 본계약을 체결했다고 지난 1일 밝혔다.

앞서 지난 2019년 사전 계약을 통해 1단계 공사를 착공한 후 지난달 중순 인스파이어가 약 1조 8,000억 원의 자금 조달을 완료하면서 이번 본계약이 체결됐다.

인스파이어 복합 리조트는 인천공항 제2터미널 서편 제3국제업무지구 약 430만㎡ 부지에 4단계에 걸쳐 동북아시아 최대 규모의 복합 리조트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인천시에서 추진 중인 영종도 복합 리조트 집적화 전략의 핵심 사업으로 리조트는 오는 2023년 개장할 예정이다.

 

1단계로 약 1,000실 이상 규모의 5성급 호텔 3개 동, 국내 최대 규모인 1만 5,000석의 다목적 아레나를 비롯해 컨벤션 시설, 실내 워터파크, 패밀리파크, 외국인 전용 카지노, 상업 시설 등이 들어선다.

최광호 한화건설 부회장은 “복합개발 사업 분야의 차별화된 경쟁력을 바탕으로 동북아 최대 규모가 될 인스파이어 복합 리조트의 1단계 건설 공사를 성공적으로 완성할 것”이라며 “인천 지역 경제 활성화뿐 아니라 국가 관광산업 발전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