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궁궐·왕릉에서, ‘가을 단풍’ 즐기다!

남재균 기자 | 기사입력 2021/10/22 [11:22]

궁궐·왕릉에서, ‘가을 단풍’ 즐기다!

남재균 기자 | 입력 : 2021/10/22 [11:22]

  © 창덕궁 가을 전경



(시사코리아-남재균 기자)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는 아름다운 문화유산과 함께 가을의 정취를 즐길 수 있도록 궁궐과 조선왕릉의 가을 단풍 시기를 안내하고 다양한 가을 행사를 개최한다.

 

올해 4대궁과 종묘, 조선왕릉 내 가을 단풍은 이번 달 25일을 시작으로 11월 20일까지 한 달간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특히, 10월 말부터 11월 초 사이 절정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

 

궁궐과 조선왕릉은 도심에서 단풍을 구경할 수 있는 최적의 장소로 손꼽힌다.

 

그 중에서도 으뜸은 ▲ 창덕궁 후원, ▲ 창경궁 춘당지 주변, ▲ 덕수궁 대한문~중화문 간 관람로, ▲ 남양주 광릉, ▲ 서울 태릉과 강릉, ▲ 고양 서오릉 등이다. 이밖에도 궁궐과 조선왕릉 곳곳에서 아름다운 단풍을 만나볼 수 있다.

 

아울러 단풍 기간 중 궁·능을 찾는 관람객들이 즐길만한 각종 문화행사도 마련된다.

 

먼저 ▲ 창덕궁 연경당에서 효명세자의 효심을 담은 춤 공연인 「연경당 진작례 재현 공연」(11.4.~5.)과 국립국악원과 함께하는 「창덕궁 풍류」(11.9.~12.)가 펼쳐진다.

 

▲ 덕수궁에서는 전통과 현대 미술의 절묘한 어우러짐 「상상의 정원」(9.10.~11.28.) 전시를 선보인다. 

 

조선왕릉에서는 ▲ 동구릉 「세계문화유산 스탬프 투어 챌린지」(10.20.~11.10.)가 진행 중이다. ▲ 세종대왕릉(영릉)과 동구릉·서오릉, 융건릉, 홍유릉 등에서 「조선왕릉문화제」(10.9.~24.)가 개최되고 있다.

 

* 창덕궁, 덕수궁, 창경궁, 조선왕릉, 세종대왕유적- 월요일 휴일 / 경복궁, 종묘- 화요일 휴일

 

남재균 기자 news3866@sisakorea.kr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