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국회 환노위, ‘탄소중립’ 기본법 제정

남재균 기자 | 기사입력 2021/08/19 [10:25]

국회 환노위, ‘탄소중립’ 기본법 제정

남재균 기자 | 입력 : 2021/08/19 [10:25]

  © 운영자



(시사코리아-남재균 기자) 국회 환경노동위원회는 8월 19일 전체회의를 열어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탄소중립·녹색성장 기본법안」을 의결했다.

 

이날 의결된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탄소중립·녹색성장 기본법안」은 2050년 탄소중립 목표의 규정, 중장기 온실가스 감축목표 설정과 그 달성을 위한 계획 수립, 2050 탄소중립 녹색성장위원회의 설치 등 기후위기 대응 체제를 정비하는 내용이다.

 

환경노동위원회는 2030년까지 국가 온실가스 배출량을 2018년 대비 35% 이상의 범위에서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비율만큼 감축하도록 명시하되, 정부가 감축목표를 40% 이상 감축된 수준으로 제출할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한다는 부대의견을 달아 의결했다.

 

이번 법안은 ▲기후변화 영향평가 및 탄소흡수원 확충 등의 온실가스 감축시책, ▲기후위기 사회안전망 마련 및 정의로운 전환 특별지구 지정 등의 정의로운 전환시책, ▲국가·지자체·공공기관의 기후위기 적응대책, ▲녹색기술·녹색산업 육성 등의 녹색성장 시책 등 탄소중립 사회로의 이행을 위한 정책수단을 마련하고 그 재정적 기반으로서 기후대응기금을 신설했다.

 

오늘 의결된 법률안은 법제사법위원회의 체계·자구 심사를 거쳐 국회 본회의에서 최종 의결될 예정이다.

 

남재균 기자 news3866@sisakorea.kr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