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1회용 컵 등, ‘재활용’ 촉진될까?

이원욱 의원, ‘자원재활용법’ 개정안 대표발의

남재균 기자 | 기사입력 2021/07/07 [15:20]

1회용 컵 등, ‘재활용’ 촉진될까?

이원욱 의원, ‘자원재활용법’ 개정안 대표발의

남재균 기자 | 입력 : 2021/07/07 [15:20]

  © 이원욱 위원장



(시사코리아-남재균 기자)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이원욱 위원장(경기 화성을)은 7일, 빈용기 및 1회용 컵 등 플라스틱 용품의 재활용을 촉진하기 위한 「자원의 절약과 재활용촉진에 관한 법률」(이하 자원재활용법)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이번에 발의된 자원재활용법 개정안은 소비자들이 빈용기, 1회용 컵 등의 제품에 포함된 자원순환보증금액을 정확히 알기 어려운 상황을 개선하기 위해 보증금대상사업자의 자원순환보증금액 표시를 의무화했다.

 

또한 친환경 추세에 맞춰 점차 확산 중인 무(無)라벨 용기 등에 대한 자원순환보증금액의 표시 및 회수 등의 사항을 환경부령으로 정하도록 하였다.

 

환경부에 따르면, 1회용 컵 사용량은 2018년도 기준, 84억 개로 추정되는데 사용 후 회수량이 어느 정도인지는 파악이 불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내년 6월부터 시행되는 빈용기·1회용 컵 보증금제를 널리 알려 1회용 컵 등의 재활용 활성화를 이루는 것이 시급한 과제이다.

 

이원욱 위원장은 “편리함을 추구함에 따라 1회용 컵 등의 사용이 증가하여 환경문제가 심각해지면서 사회적 부담이 커지고 있다”고 지적하면서 “이번 개정안이 1회용 컵 등의 재활용 활성화와 자원순환 사회실현에 큰 힘이 되기를 바란다.”고 했다.

 

남재균 기자 news3866@sisakorea.kr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