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LG생활건강 숨37°, 워터-풀 CC 메이크업 론칭

배선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5/11 [17:02]

LG생활건강 숨37°, 워터-풀 CC 메이크업 론칭

배선규 기자 | 입력 : 2021/05/11 [17:02]

  ©



(시사코리아-배선규 기자) LG생활건강은 자연발효 뷰티 브랜드 숨37°(이하 숨)에서 피부에 가볍게 밀착돼 자연스러우면서도 매끄럽고 보송보송한 여름 메이크업을 선사하는 워터-CC 메이크업을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날 LG생활건강에 따르면, 무더운 날씨가 지속되는 요즘, 강력한 자외선과 높은 습도로 피부가 칙칙해지고 번들거릴 뿐 아니라, 답답한 마스크 속 습기와 열기로 메이크업이 무너지기 쉽다. 새롭게 선보인 워터-CC 메이크업’ 3종은 마스크 묻어남을 최소화해 산뜻한 메이크업을 유지시켜주는 것은 물론, 피부의 수분 내재력을 케어하는 워터-풀 스킨 케어와 함께 사용하면 더욱 촉촉한 수분 광채 피부를 완성해준다.

 

워터-CC 프라이머 베이스는 칙칙해진 피부톤을 복숭아 빛으로 화사하게 밝혀줘 메이크업의 완성도를 높이고 지속력을 높여준다. 모공과 잔주름 등을 보정하고 피부결을 매끈하게 정돈해줘 다음 단계 메이크업의 지속력을 높여준다. 특히 여름철 무겁고 끈적이는 메이크업이 부담스럽다면 이 제품 하나만으로도 화사하고 생기 넘치는 피부 연출이 가능하다.

 

피부 결점을 자연스럽게 커버해주는 워터-CC 파운데이션은 마치 내 피부인 듯 끈적임없이 가볍게 밀착돼 투명하게 빛나는 피부를 완성해준다. 특히 마스크에 잘 묻어나지 않는 제형의 마스크 프루프*파운데이션으로 여러 번 덧발라도 밀리지 않아 여름에도 부담없이 수정 메이크업이 가능하다.

 

워터-CC 파우더 팩트는 곱고 섬세한 파우더 입자가 피부에 깃털처럼 가볍게 밀착되어 번들거림을 잡아주는 것이 특징이다. 건조함 없는 롱래스팅 흡유 파우더가 유분기를 잡아줘 오랫동안 무너짐 없이 메이크업을 유지시켜준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