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코리아

한국마사회 정기환 회장, 영천경마공원 건설현장 방문해 안전강화 당부

최효정 기자 | 기사입력 2023/01/29 [10:45]

한국마사회 정기환 회장, 영천경마공원 건설현장 방문해 안전강화 당부

최효정 기자 | 입력 : 2023/01/29 [10:45]

  


한국마사회 정기환 회장은 지난 27일 영천경마공원 조성사업이 진행 중인 현장을 방문하여 건설공사 전반에 대해 직접 점검했다. 이날 정기환 회장은 영천건설사업단으로부터 착공 이후 진척상황과 현안을 보고받았으며, 공사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국마사회는 국내 4번째 경마공원 조성을 위해 200912월 경북 영천경마공원 사업에 착수한 이래, 여러 난관을 극복하고 작년 91일 본격적인 착공에 돌입했다. 한국마사회의 적극적인 추진 의지와 함께 순조롭게 건설 중인 영천경마공원은 상북도 영천시 금호읍 일대의 44만평 부지에 단계별(1·2단계) 건설사업을 통하여 조성될 예정이다.

 

현재 진행되고 있는 1단계 사업에서는 20만평 부지에 1,857억을 투입하다양한 경주거리 구성과 안전성을 고려한 2면 경주로 관람편의 기능을 갖춘 독창적 디자인의 관람대 등 31개동 건축물 국내 최초의 새로운 경마모델인 순회경마 기능을 고려한 마사 및 지원시설 기존 자연환경과 조화를 이룬 자연친화적 수변공원 등을 건설하게 된다.

 

정기환 회장은 가장 중요한 원칙은 현장의 안전이다. 경중에 관계없이 사소한 위험 요소라도 절대 지나치지 말고 모두가 한 마음으로 안전사고 예방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공사관계자들에게 당부했다.

 

한편, 정 회장은 영천 사업장 방문 일정과 연계하여 천안과 대구지사에도 들러 장외발매소 현장을 둘러보고 안전에 대한 중요성을 다시 한 번 강조했다. 또한 지사 직원들을 격려하고 소통하는 등 새해부터 적극적인 현장 경영에 나서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