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해남군, 건설현장 근로자 방역수칙 이행 당부

오승국 기자 | 기사입력 2021/01/21 [15:26]

해남군, 건설현장 근로자 방역수칙 이행 당부

오승국 기자 | 입력 : 2021/01/21 [15:26]

 

 사진=해남군

 

[시사코리아 = 오승국 기자]해남군은 인근지역 코로나19 감염 발생에 따라, 건설현장 내 함바식당 3개소를 대상으로 선제적 검사를 실시하고 코로나 대응 관리에 나섰다.
 
군은 외국인 근로자 및 타 지역 근로자들이 많은 현장 특성을 감안해 20~21일 근로자 184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했다.

 

또한 현장 근로자들이 이용하는 함바식당에 대해 △출입자 명부 작성 및 체온 관리 △테이블 내 칸막이 설치 △식사 전·후 마스크 착용 △ 업소 소독 및 환기 등 방역수칙 준수여부를 점검했다.

 

더불어 이달말까지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가 연장됨에 따라 심야시간에 운영되는 식당, 카페, 유흥주점, 단란주점을 집중 점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선제적으로 감염 취약시설을 발굴하고 현장 지도점검 및 방역을 통해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대처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