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치
청와대 “김종필, 한국 현대 정치사에 남긴 족적 지워지지 않을 것”
기사입력: 2018/06/23 [16:53]  최종편집: 시사코리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강재영 기자

청와대는 23일 김종필 전 국무총리의 별세에 대해 한국 현대 정치사에 남긴 고인의 손때와 족적은 쉬 지워지지 않을 것이라고 애도했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조의문을 통해 시와 서·화를 즐겼던 고인은 걸걸한 웃음으로 각박하고 살벌한 정치의 이면에 여백과 멋이라는 거름을 주었다고인의 존재감만큼이나 그의 빈자리는 더 커 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 1971년 5월 김종필 공화당 부총재가 8대 총선 투표 후 자택에서 밝은 표정을 짓고 있다. 사진제공=운정재단 홈페이지     © 운영자

 

윤 수석은 우리는 오래도록 아쉬워할 것이다. 삼가 조의를 표한다고 덧붙였다.

 

김 전 총리는 이날 오전 815분 서울 중구 신당동 자택에서 별세했다. 빈소는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 발인은 27일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