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북미정상회담 예정대로 열릴 수 있다”

강재영 기자 | 기사입력 2018/05/26 [13:05]

트럼프 “북미정상회담 예정대로 열릴 수 있다”

강재영 기자 | 입력 : 2018/05/26 [13:05]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5(현지시간) 북미정상회담을 하게 된다면 예정대로 싱가포르에서 열릴 수 있다는 뜻을 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자신의 트위터에 우리는 북한과 정상회담 재개를 놓고 매우 생산적인 대화를 하고 있다만약 회담이 성사되면 612일 싱가포르에서 열리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필요하다면 이 이후에 이뤄질 수도 있다고 말했다.

▲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트위터 캡처.     © 운영자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전날 백악관 서한을 통해 북미정상회담 전격 취소를 발표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서한에서 최근 당신(김정은)의 발언에서 보인 엄청난 분노와 노골적 적대감에 근거해 안타깝게도 지금 회담이 열리기에는 적절하지 않다회담을 해야겠다고 마음이 바뀐다면 주저 말고 나에게 전화하거나 편지를 보내달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