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QLED TV 국내 출시…“세계 TV 시장 1위 이어갈 것”

김태근 기자 | 기사입력 2018/04/17 [13:43]

삼성전자, QLED TV 국내 출시…“세계 TV 시장 1위 이어갈 것”

김태근 기자 | 입력 : 2018/04/17 [13:43]

삼성전자가 2018년형 퀀텀닷디스플레이(QLED) TV를 국내 출시한다.

 

삼성전자는 17일 삼성전자 서초사옥 다목적홀에서 ‘QLED의 경이로운 진화라는 주제로 더 퍼스트룩 2018 코리아출시 행사를 열었다.

 

삼성전자는 2018년형 QLED TV55인치에서 82인치까지 4개 시리즈(Q6F·Q7F·Q8C·Q9F) 11개 모델을 상반기에 국내시장에 출시한다. 하반기에 85인치까지 출시될 6개 추가 모델까지 포함하면 올해 국내시장에 총 17개 모델이 출시된다.

▲ 삼성전자가 2018년형 퀀텀닷디스플레이(QLED) TV를 국내 출시한다. 사진제공=삼성전자     © 운영자

 

삼성전자는 올해 QLED TV 시리즈에 75인치 이상을 중심으로 출시하며 초대형 라인업을 강화했다. 75인치 이상 초대형 시장은 매년 30~40% 이상 성장하고 있으며 올해 약 180만대 규모 이상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삼성전자는 75인치 이상 TV시장에서 경쟁사와 2배 이상의 격차를 벌려 초대형 TV 시대를 선도하고 QLED TV를 필두로 13년 연속 세계 TV 시장 1위의 기록을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올해 QLED TVTV를 보지 않을 때도 뉴스·날씨 등 생활정보와 그림·사진·음악 등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매직스크린TV 주변기기의 선들과 전원선까지 하나의 케이블로 대체한 매직케이블이 특징이다. 인공지능 기반 음성인식 플랫폼 빅스비(Bixby)도 적용했다.

 

한종희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장(사장)앞으로 TV는 주위 환경과 콘텐츠, 기기간 연결에 구애 받지 않고 소비자에게 최고의 가치를 제공하는 인텔리전트 디스플레이가 돼야 한다최고의 화질과 다양한 혁신을 이룬 2018QLED TV가 이러한 시장 변화를 이끌 것이라고 강조했다.

 

QLED TVAI 4K Q 엔진이 5단계 알고리즘을 통해 저해상도의 영상을 4K급 영상으로 표현한다.

 

삼성의 반도체 기술력을 기반으로 한 Q 엔진이 영상의 신호분석·노이즈 제거·1차 디테일 개선·4K 업스케일링·2차 디테일 개선 등 5단계 과정을 통해 4K급 영상으로 전환해줘 보다 다양한 영상을 더욱 선명하고 깊이 있게 즐길 수 있다.

 

아울러 삼성 QLED TV는 퀀텀닷을 기반으로 한 최신 디스플레이 기술의 뛰어난 화질로 세계 최초로 컬러 볼륨 100%’ 인증을 받았고, HDR 2000의 뛰어난 밝기와 디테일로 원본 영상 그대로를 표현해 주변 환경이나 콘텐츠의 밝기에 상관없이 선명한 화질을 표현한다.

 

이와 함께 눈부심 방지 기술로 빛 반사에 의한 방해 없이 선명한 화질을 즐길 수 있다. 특히 삼성전자 음성인식 플랫폼 빅스비와 사물인터넷(IoT) 서비스 통합 앱 스마트싱스로 더욱 똑똑한 인공지능 TV로 거듭났다.

 

스마트싱스 앱으로 스마트폰에 저장된 홈 와이파이 정보와 사용자의 삼성 계정을 TV에 간편하게 연동해 TV 구입 후 초기 설정하는 과정을 빠르고 쉽게 단순화했다. 외부에서 모바일로 시청하던 TV를 집에서도 바로 연결해 볼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