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성화봉송 서울 첫 날, 아이돌부터 스포츠 스타까지
기사입력: 2018/01/14 [10:59]  최종편집: 시사코리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혜경 기자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성화봉송 서울 첫 날, 아이돌부터 스포츠 스타까지 다양한 분야의 유명인사들이 코카-콜라와 함께하는 성화봉송주자로 나서며 서울을 짜릿한 희망의 불빛으로 밝혔다.

 

▲  소미∙정대세∙양학선∙몬스타엑스,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성화봉송 서울 첫 번째 날 © onlineBee



아이돌 그룹 I.O.I 출신의 소미, 축구선수 정대세, 체조선수 양학선, 몬스타엑스(주헌·셔누·기현·형원·민혁·원호·아이엠)가 그 주인공.

 

코카-콜라사의 세계적인 음료 브랜드 환타 모델의 인연으로 코카-콜라 성화봉송주자로 선정된 그룹 I.O.I 출신 소미는 서대문역 인근에서 성화봉송에 나섰다.

 

▲  소미∙정대세∙양학선∙몬스타엑스,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성화봉송 서울 첫 번째 날   


소미는 성화봉송을 앞두고 시민들을 향해 특유의 상큼하고 환타스틱한 표정을 짓는가 하면, 성화봉송 완주 후에는 광고에서 선보였던 트위스트 댄스로 성화봉송의 짜릿함을 표현하는 등 ‘인간 환타’, ‘인간 비타민’다운 상큼한 매력을 선보였다. 

 

▲   소미∙정대세∙양학선∙몬스타엑스,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성화봉송 서울 첫 번째 날  


아이돌 그룹 몬스타엑스는 멤버 전원이 코카-콜라의 그룹주자로 성화봉송에 참여해 서울역 인근에서 희망의 불꽃을 들고 질주했다. 코카-콜라 응원 스태프의 짜릿한 응원을 받으며 다 함께 파이팅을 외친 몬스타엑스는 7명의 멤버들이 서로 성화봉을 주고 받으며 환상의 팀워크를 선보였다.  

 

스포츠계 역시 성화봉송으로 2018 평창 동계 올림픽을 응원했다. 2012년 런던올림픽 체조 금메달리스트이자 제 17회 코카콜라 체육대상 최우수선수인 양학선과 SBS <동상이몽>을 통해 활약 중인 일본 J리그 시미즈 에스펄스 소속 축구선수 정대세는 숭례문 인근에서 성화봉송에 나섰다.

 

▲    소미∙정대세∙양학선∙몬스타엑스,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성화봉송 서울 첫 번째 날 



코카-콜라 응원 스태프들의 짜릿한 응원을 받은 정대세는 차범근 감독이 같은 날 오전 상암월드컵경기장에서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성화에 응원의 기운을 담아 차올린 공을 헤딩으로 받아 슈팅으로 마무리 하는 세레모니로 희망의 불꽃을 전달 받았다.

 

▲ 소미∙정대세∙양학선∙몬스타엑스,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성화봉송 서울 첫 번째 날    

 

성화봉송 중에도 드리블과 슈팅 등 다양한 축구 포즈를 연출한 정대세는 숭례문 앞에서 ‘도마의 신’ 양학선을 만나 희망의 불꽃을 전달했다. 한국 최초의 체조 금메달리스트인 양학선은 전 주자 정대세와 하나되어 ‘금빛 마루 세레모니’로 불꽃을 주고 받으며 2018 평창을 향한 짜릿한 응원을 보냈다.

 

2012년 제17회 코카-콜라 체육대상 최우수선수상을 수상한바 있는 양학선은 현장을 찾은 수많은 시민들과 취재진을 향해 연신 손을 흔드는 등 국내에서 처음 개최되는 동계올림픽 성화봉송 주자로 나선 짜릿한 기분을 함께 나눴으며, 쌀쌀한 날씨에도 불구하고 현장을 찾은 시민들은 양학선의 이름을 연호하며 하나되는 순간을 만들었다. 

 

양학선은 “지난 런던올림픽에서의 금빛 기운을 담아 평창과 대표팀에 보낸다는 마음으로 성화봉송에 임했다”며 “국내에서 처음 열리는 동계올림픽에 출전하는 대한민국 대표팀의 모든 선수들이 투혼을 발휘해 다음 달 평창에서 온 국민에 스포츠의 짜릿한 감동을 전해 줄 것이라고 믿는다”고 밝혔다. 

 

지난 11월 1일, 인천대교에서 101일간의 여정을 시작한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성화는 74일 간의 짜릿한 여정을 이어나가고 있다. 성화는 첫번째 주자 유영부터 무한도전, 수지와 코카-콜라와 함께하는 그룹성화봉송주자인 차두리-신영록, 조세현-희망프레임 청소년을 비롯해 조기성, 임슬옹, 서강준, 김신영 등 각계 각층의 사람들의 손을 거치며 대한민국을 희망의 불꽃으로 물들이고 있다.

 

오는 14일에는 그룹성화봉송주자로 가수 정진운과 춤신춤왕을 꿈꾸는 청소년들이 달리게 되며, 위너의 송민호, 스타일리스트 한혜연 등 국내 톱스타들이 성화봉송에 나설 예정이다. 

 

한편, 코카-콜라는 1928년 암스테르담 올림픽부터 90여년 간 올림픽 파트너로 함께해 온 올림픽 후원사로, 1992년 바르셀로나 올림픽부터는 ‘평화’와 ‘스포츠 정신’의 상징인 올림픽 성화봉송 프로그램에 참여해 오고 있다. 이번 코카-콜라와 함께하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 성화봉송에는 대한민국 국민의 사랑을 받은 스타들과 특별한 사연을 가진 주자들이 101일 간의 여정을 통해 잊지 못할 일상 속의 특별한 순간을 선사하고 있다.

[이혜경 기자] bluelullu@lullu.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