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제
경제일반
부산시 공영도매시장,‘거래금액 1조원 시대’열려
경영혁신을 통해 신선하고 안전한 농산물 시민들에게 공급
기사입력: 2018/01/11 [10:03]  최종편집: 시사코리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천영일 기자

▲ 엄궁농산물 도매시장 전경


부산시는 2017년도 공영도매시장(엄궁·반여·화훼공판장포함)거래실적 분석결과상장 거래금액이 1조 100억 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법인별 거래금액 및 거래물량을 살펴보면 ▲엄궁농산물도매시장 5,014억3천 6백만원385,506톤 ▲반여농산물도매시장4,699억 9천 9백만원281,698톤 ▲화훼공판장 386억 8천 5백만원116,438단으로 집계됐다.

이는 공영 공영도매시장 개장 첫해인 1994년 1,747억 원에 비해 무려 5.8배가증가한 것이다. 특히, 2017년에는 유례없는 전국적인 가뭄으로 농산물 작황이 나빴음에도 불구하고 유통종사자가 합심해 산지출장, 출하장려금 지급, 정가·수의매매 확대 등을 통해 품질 좋은 농산물을 많이 유치한 결과로 보고 있다.

부산시는 관리사업소와 도매시장법인 및 중도매인 등 유통종사자가 합심하여올해는 소비자가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끊임없이 연구하고 새로운 소비트렌드를창출하는데 최선 노력을 다할 것이다. 또한, 시민들이 농산물도매시장을 이용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시설 및 환경을 개선하고, 우수 농산물 확보활동을 강화하는 등 경영혁신을 통해 질 좋고 안전한 농산물을 더욱 많이 공급할 계획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결과는 무엇보다 시민들께서 농산물도매시장을 사랑하고 아껴주셨기 때문이다. 농산물도매시장 거래금액 1조원 시대를 지속적으로 유지하기 위해서는 시민들께서도 공영도매시장을 많이 이용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