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치
김관진 전 국방장관 구속, 검찰의 칼날은 이명박 전 대통령 조준
기사입력: 2017/11/11 [06:52]  최종편집: 시사코리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권종민 기자

김관진(68)  전 국방장관과 임관빈(64)  전 국방부 국방정책실장이 11일 군(軍) 사이버사령부의 '댓글 사건' 등 정치개입 사건에 관여한 혐의로 구속됐다.

 

▲    문무일 검찰총장,  지난 10일 두 번째 기자간담회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 검찰청 

 

서울중앙지법 강부영 영장전담 판사는 이날 오전 3시 54분쯤 군형법상 정치관여 등의 혐의를 받은 이들의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강 판사는 "주요 혐의인 정치관여가 소명되고 증거인멸의 염려가 있다"고 영장 발부 이유를 밝혔다.

 

이명박 정부 시절 국군 사이버사령부의 온라인 여론조작 활동에 관여한 혐의를 받는 김 전 장관은 이명박 정부와 박근혜 정부에 걸쳐 국방부 장관을 연임했다. 2014년부터 올해 5월까지는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을 지냈다. 임 전 실장은 2011년부터 2013년까지 국방부 국방정책실장으로 근무했다.

 

 두 사람이 구속되면서 이 전 대통령을 향한 검찰의 수사도 속도를 낼 것으로 보인다.

 

 [시사코리아=권종민 기자]  lullu@sisakorea.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