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제
경제일반
10월 수출 7.1% 늘어…12개월 연속 증가
기사입력: 2017/11/03 [09:22]  최종편집: 시사코리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경

▲     © 뉴스포커스

 

우리나라의 10월 수출이 열두 달 연속 늘었다.

 

산업통상자원부와 관세청은 1일 이런 내용의 2017년 10월 수출입 동향을 발표했다.

 

지난달 수출이 450만 달러로 잠정 집계됐다.

 

지난해 같은 달보다 7.1% 증가한 수치인데 이로써 수출은 열두 달 연속 증가했다.

 

다만 수출 증가율은 아홉 달 연속 두 자릿수였지만, 10월은 한 자릿수로 떨어졌다.

 

증가율이 준 건 일하는 날, 조업 일수가 줄었기 때문으로 추석 연휴가 열흘가량 길게 이어진 탓에 지난해 10월보다 4.5일 적었다.

 

조업 일수가 줄었는데도 수출이 증가한 건 매우 선전했다는 분석입니다.

 

하루 평균 수출로 따지면 25억 달러로 지난해보다 33.9%나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수출을 이끈 건 역시 반도체 분야로 70%나 증가하면서 역대 두 번째로 많은 95억 달러를 기록했다.

 

그러나 조업 일 감소에다 판매 부진으로 자동차나 자동차 부품, 무선통신 기기 수출은 줄었다.

 

사드 갈등 속에서도 중국으로의 수출은 3개월 연속 두 자릿수 증가한 반면, 미국으로의 수출은 자동차 수출 감소 등으로 넉 달 만에 마이너스가 됐다.

 

10월 수입도 7.4% 증가하면서 열두 달 연속 올랐고, 무역수지는 69개월 연속 흑자 행진을 이어갔다.


 


원본 기사 보기:뉴스포커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