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치
김병욱의원, 15개 고교 밤 12시까지 야간자율학습
기사입력: 2017/10/25 [12:53]  최종편집: 시사코리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최종석 기자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소속 김병욱의원이 교육부로부터 제출받은 시도교육청별 야간자율학습 운영 현황에 따르면 전국 고교 2,358개 학교 중 1900개 학교(80.5%)가 야간자율학습을 시행 중이다.

 

야간 자율학습을 실시하는 시간을 살펴보면 밤 10시대까지 운영하는 학교가 995개 학교(52.3%)로 많았고, 11시 이후까지 야간자율학습을 운영하는 학교가 245개교(12%)였으며, 이 중 15개 학교는 자정인 밤 12시까지 야간자율학습을 운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야간 자율학습에 참여하는 학생 현황을 보면, 41개교는 1~3학년 전교생이 야간 자율학습에 참여한다고 밝혀 사실상 강제 자율학습을 하고 있었고 90%이상 거의 전교생이 참여하는 학교도 상당수 있었다.

 

지역별로는 서울 320개교 중 293개교, 경기 472개교 중 392개교, 인천 125개교 중 101개교, 대구 93개교 중 77개교, 대전 62개교 중 52개교, 부산 142개교 중 101개교 등으로로 전국 10개 학교 중에 8개 학교 가량이 야간 자율학습을 실시하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김병욱의원은 야간자율학습은 그야말로 학생들에게 자율권을 부여해야 하지만 일부 학교는 아직도 강압적으로 전교생이 참여하고 있다.”고 지적하며 학생들을 강제로 늦은 시간까지 잡아두는 학교에 대해서는 교육청이 지도 감독을 통해 바로잡아야 한다.”고 밝혔다.

 






원본 기사 보기:pluskorea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