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제
경제일반
국내 저비용항공사 운송 점유율…작년비 50% 급증
기사입력: 2017/07/24 [09:53]  최종편집: 시사코리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허승혜

▲     © 뉴스포커스

 

국내 저비용항공사(LCC)들이 국내외여객 운송 점유율을 꾸준히 높여가고 있다.

 

24일 국토교통부 등에 따르면 올해 국내 LCC들의 국제선 여객 운송 점유율은 1월 24.1%, 2월 24.6%, 3월 25.1%, 4월 25.0%, 5월 25.7% 등으로 꾸준한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같은 기간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 등 대형항공사(FSC)들의 점유율은 42.0%, 41.6%, 42.5%, 42.9%, 42.2% 등으로 등락을 거듭하며 하락세를 나타내고 있다.

 

이 기간 외국 항공사 점유율도 33.9%, 33.8%, 32.4%, 32.1%, 32.1% 등으로 감소세를 타고 있다.

 

올해 들어 5월까지 FSC를 이용해 해외 여행을 한 이용객은 모두 245만3천821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5.4% 감소했으나, LCC 이용객은 149만6천461명으로 50.8% 급증한 것으로 집계됐다.

 

금년 1~5월 국내선 LCC 점유율은 월별 56.8%, 57.3%, 58.3%, 56.5%, 56.5% 등으로 등락을 거듭하고 있으나, 이 기간 이용객 수는 252만5천908명, 230만7천217명, 244만3천476명, 286만2천521명, 291만7천642명 등으로 늘어나고 있다.

 

국내 LCC들이 이처럼 국내외 운송 점유율을 높일 수 있는 것은 저렴한 운임과 노선 다양화, 항공편 확대 등 때문으로 관계자들은 풀이하고 있다.


 


원본 기사 보기:뉴스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