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의왕시, ‘직원 힐링 심리상담실’ 문열어
시청 3층에서 매주 목요일 운영, 시범운영후 전문가 상시 고용 결정
기사입력: 2017/05/19 [08:55]  최종편집: 시사코리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성수 기자

▲ 직원심리상담실 현판식


의왕시는 최근 과도한 업무와 악성 민원 등으로 스트레스에 시달리는 직원들의 정신건강이 위협받고 있다는 판단하에 직원들의 스트레스를 사전에 관리하여 활기찬 직장분위기 조성 및 업무효율을 높이고자 18일 시청 3층에 ‘직원 힐링 심리상담실’을 설치하고 현판식을 가졌다.

 

현판식에는 김성제 시장, 전영남 시의회 부의장, 임재영 의왕시정신보건센터장 등이 참석했다.

 

직원 힐링 심리상담실에서는 의왕시정신보건센터와 연계하여 직장문제, 성격 및 정신문제, 대인관계문제, 가족문제에 대하여 대면?전화?이메일상담 등 맞춤형 상담을 실시하며, 스트레스 검사로 정신건강상태를 확인해 볼 수도 있다.

 

심리상담실은 시청내 여직원휴게실 공간을 활용하여 매주 목요일 오후 3시부터 6시까지 운영되며, 사전에 예약후 이용이 가능하다.

 

상담순서는 심리검사로 나를 바로 알고, 상담을 통해 마음을 어루만지며, 전문가와 심리치료 및 힐링프로그램을 통해 마음을 치유하게 된다. 그리고 건강한 일터를 위해 스트레스 코칭과 간부급 공무원에 대해서는 별도 심리상담교육도 할 예정이다.

 

김성제 의왕시장은 “요즈음 업무량이 많아지는 등 여러 가지 문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직원들이 많아지고 있어 직원 힐링 심리상담실을 설치하게 됐다.”며 “우리 직원들이 심리적 불안 및 직무 스트레스를 극복하여 정서적 심리적 안정을 찾아 건강하고 활기차게 일할 수 있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의왕시는 올 12월까지 의왕시 정신보건센터와 협력하여 심리상담실을 운영하여 효과를 분석한 후 전문심리상담사의 상시 고용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