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코로나 고위험군, 백신 접종해야"

남재균 기자 | 기사입력 2024/05/21 [10:44]

"코로나 고위험군, 백신 접종해야"

남재균 기자 | 입력 : 2024/05/21 [10:44]

  © 운영자



(시사코리아-남재균 기자) 65세 이상 고위험군을 대상으로 상반기 코로나19 백신접종이 실시되고 있다.

 

 정부는 코로나19 재유행에 대비할 수 있도록 백신 접종을 적극 권장하고 있다.

 

 질병청 관계자는 "국민들께서는 코로나19 단계가 계속 하향되면서 '이제는 위기가 아니다' '코로나19는 예전에나 유행했던 감염병이다' 이렇게 생각하시는 분들이 있다. 하지만 코로나19는 여전히 우리나라에 큰 부담을 일으키고 있는 질병"이라고 강조했다.

 

 실제 작년 통계청 발표에 따르면, 코로나19는 우리나라 전체 사망 원인의 세 번째이다. 특히, 65세 이상 어르신 같은 고위험군에는 치명적이다. 

 

 질병청 관계자는 "가장 강조하고 싶은 것은 65세 이상 어르신과 항암 치료를 받거나 면역 억제제 같은 것들을 드시고 계시는 면역 저하자분들을 반드시 접종을 해야 한다. 이분들은 작년에 접종을 했다 하더라도 총 2회의 접종이 꼭 필요한 분들이시기 때문에 이번 절기에 접종 대상"이라고 접종을 당부했다.

 

 정부는 이번 예방접종에 대해서는 고위험군에 한정해서 특화해서 접종을 하기 때문에 예약 제도를 없앴다. 별다른 예약 없이 당일 접종을 받을 수 있다는 얘기다.

 

 이번에 접종할 백신은 XBB.1.5이다.

 

 질병청 관계자는 "이 백신은 지난 절기에 가장 많이 유행했었던 '코로나19 바이러스'의 변이였다. 현재는 그 변이의 계열이 조금씩 바뀌고 있지만, 큰 틀에서 여전히 우리가 접종하고 있는 XBB.1.5 백신이 요즘 유행하고 있는 변이에도 효과가 높다."고 설명했다.

 

남재균 기자(news3866@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