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5G, 국민에게 더 가까이!

남재균 기자 | 기사입력 2021/11/25 [12:03]

5G, 국민에게 더 가까이!

남재균 기자 | 입력 : 2021/11/25 [12:03]

  © 운영자



(시사코리아-남재균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11월 25일(목), 대국민 5세대(5G) 서비스 접근성 향상을 위해 통신3사와 함께 28㎓ 지하철 와이파이 백홀 실증 결과 및 확대 계획을 발표하고, 농어촌 5세대(5G) 공동이용 시범상용화를 개시했다.

 

행사에 앞서 개최한 ‘통신3사 대표 간담회’에서, 네트워크 투자확대, 농어촌 5세대(5G) 공동망 조기구축, 지하철 와이파이 확대 등 28㎓ 망 구축, 네트워크 안정성 확보, 청년 지원방안 등을 논의했다.

 

과기부 임혜숙 장관은 5세대(5G) 품질을 빠르게 개선하고 네트워크 안정성을 확보하기 위한 통신사 투자확대를 당부하였으며, 통신3사 대표들은 연말까지 전년 수준의 투자를 약속했다.

 

임 장관은 또 5세대(5G) 소외지역 해소를 위해 농어촌 5세대(5G) 공동 이용망이 조기에 구축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을 강조했다.

 

통신3사도 이에 공감하며 전반적인 구축지역과 수량을 최대한 앞당기기로 하였다.

 

아울러 참석자 모두 28㎓대역 활성화를 위한 투자에 힘을 모으기로 한 가운데, 통신3사는 정부에 기제출한 망구축 계획을 조속히 이행하기 위해 선도적 망투자 및 혁신적인 서비스 발굴방안을 마련하기로 했다.

 

정부 역시 업계와 소통하여 애로사항을 검토하고 필요한 해결방안을 함께 모색해 나가기로 화답했다.

 

특히 임혜숙 장관은 28㎓를 활용한 지하철 와이파이 개선은 국민 체감도가 큰 만큼 지속적으로 확대 노력할 것을 당부했다.

 

한편, 청년들의 도전·창업·사회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청년 고용 및 디지털 교육 확대 등에 통신3사가 적극 동참하기로 했다.

 

남재균 기자 news3866@sisakorea.kr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