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코리아 나라장터 엑스포 2021’ 개최

남재균 기자 | 기사입력 2021/09/28 [11:47]

‘코리아 나라장터 엑스포 2021’ 개최

남재균 기자 | 입력 : 2021/09/28 [11:47]

  © 운영자



(시사코리아-남재균 기자) 국내 유일의 공공조달 종합박람회인 ‘코리아 나라장터 엑스포 2021’이 9월 29일부터 10월1일까지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린다.

 

올해로 21번째 개최되는 코리아 나라장터 엑스포는 역대 최대 규모인 450개 우수 조달기업이 참가한다. 

 

코리아 나라장터 엑스포는 우수 중소기업 제품의 국내 공공판로 확대와 해외조달시장으로의 진출을 지원하기 위한 대규모의 공공조달박람회다.

 

올해에는 인공지능(AI)기반 민원안내시스템, 3D프린터 등 연구개발(R&D) 신기술제품과 창업·벤처기업 제품의 공공수요를 창출하여 혁신성장을 지원하는데 행사의 초점을 맞추고 있다.

 

(전시 행사) 이번 행사에는 혁신성장관을 대폭 확대하고 기술마켓 공동관, 공공판로 육성관을 신설하여 혁신조달 경진대회 수상제품 등의 다양한 혁신제품을 전시할 예정이다.

 

또한 디지털서비스관, 케이(K)-방역관을 신설해 디지털전환 시대에 걸맞은 인공지능, 클라우드 제품과 K-방역의 우수한 기술력을 선보인 코로나 진단키트 등 다양한 혁신제품을 선보인다.

 

이외에도 전기전자관, 사무기기관, 기계장치관, 건설환경관, 안전제품관 등 총 15개의 전시관을 마련하여 관심제품군에 대한 최신 경향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기회의 장을 마련하였다.

 

(부대 행사) 해외 바이어 초청 온라인 상담회를 진행하여 글로벌 조달시장 공략의 기회로 활용할 예정이다.

 

미국, 칠레 등 17개국의 바이어 43명이 이번 행사에 참가하여 국내 147개 조달기업과 1:1 수출상담을 진행한다.

 

국내 공공기관 구매담당자들은 공공구매 상담회에 참가하여 새로운 제품정보와 시장동향 등을 접할 수 있고, 구매실무교육(온라인)을 통해 구매업무 능력을 높일 수 있다.

 

(국제행사) 국내외의 조달담당자들이 참가하는 국제조달워크숍은 ‘혁신·포용적 공공조달’을 주제로 온·오프라인으로 개최하고, 전자조달분야 협력 강화를 위한 한-동티모르 양자 화상 회의도 열린다.

 

(관람객 지원) 이번 나라장터 엑스포에 많은 기업이 참가하여 볼거리가 풍성한 만큼, 관람객의 저변을 넓히고 효과적인 참관을 돕기 위한 다양한 서비스와 이벤트를 준비할 예정이다.

 

남재균 기자 news3866@sisakorea.kr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