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한국승강기안전공단-경상대에 승강기안전공학 개설

최효정 기자 | 기사입력 2021/03/09 [07:32]

한국승강기안전공단-경상대에 승강기안전공학 개설

최효정 기자 | 입력 : 2021/03/09 [07:32]

 

  한국승강기안전공단 전경.

 

한국승강기안전공단은 경남혁신도시 소재 대학인 경상국립대학교에 융합전공인 승강기안전공학 과정을 개설했다고 밝혔다.

 

공단은 지역선도대학  경상국립대에 이번 학기부터 융합전공으로 신규 개설된 승강기안전공학 강의를 시작해 미래 승강기 산업을 견인할 인재를 양성한다는 방침이다.

 

승강기안전공학 융합전공 과정은 총 3학기 135시간으로 진행되며,.공단은 경상국립대를 비롯해 지역의 사업참여 협력대학인 영산대, 인제대, 창원대에 실시간 비대면 화상강의로 진행된다.

 

승강기안전공단은 융합전공 과정의 승강기안전공학 강의를 위해서 풍부한 지식과 다양한 경력 등이 있는 직원들로 산학협력교수진을 구성하고 이론과 실무 능력을 겸비한 맞춤형 승강기 인재를 육성한다는 계획이다.

 

공단 김영기 이사장은 “세계 최고의 승강기 강국으로 성장하기 위해서는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우수한 승강기 인재 양성이 우선되어야 한다"며 "그런 의미에서 지역대학에 융합전공과정으로 개설된 승강기안전공학 강의는 중요한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

 

또 “공단은 앞으로도 승강기 관련 학과가 개설된 대학이라면 산학협력교수진의 강의 지원 등 협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