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한화생명, 카카오페이와 손잡다

배선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3/08 [19:11]

한화생명, 카카오페이와 손잡다

배선규 기자 | 입력 : 2021/03/08 [19:11]

 


(시사코리아 배선규 기자)한화생명 고객은 앞으로 카카오톡을 통해 손쉽게 대출가능금액을 조회하고 신용대출을 신청해 받을 수 있다.

 

한화생명은 5일부터 자사고객들이 카카오톡을 통해 신용대출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카카오페이와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카카오톡 내 카카오페이에는 ‘한화생명 Ez-Family 신용대출’과 ‘한화생명 VIP 신용대출’ 두 가지 상품이 탑재된다.

 

두 상품 모두 고정금리를 사용하고 대출기간은 1년이다. ‘Ez-Family’는 5.4~14.0%의 금리로 최대 7,000만원까지, ‘VIP’는 5.0%~10.0%의 금리로 최대 1억까지 가능하다.

 

서비스 대상고객은 한화생명 보험유지기간 18개월 이상, 만 26세 이상인 한화생명 보험계약자이며, 향후에는 보험계약대출이나 일반고객을 대상으로 한 신용대출로도 확대할 예정이다.

 

이번 신용대출 서비스에는 한화생명이 2020년 업그레이드한 CSS(Credit Scoring System, 신용평가모형)가 사용되며, 보험보유정보나 대출이용행태 등을 적용하여 대출승인 여부를 결정한다. 또 올해 상반기 중에는 머신러닝(Machine Learning)[1] 모형을 적용해 더 세분화된 신용평가가 가능하다.

 

한화생명 계약자들은 이번에 카카오톡으로도 신용대출이 가능하게 되면서 기존에 활용하던 ARS 및 인터넷, 모바일앱과 더불어 새로운 선택지가 생겼다.

 

한화생명 금융사업부장 임석현상무는 “향후, 카카오 이외에도 다양한플랫폼 사업자 연계 대출서비스 제휴를 지속적으로 추가할 것이다”라며, “한화생명 보험고객들이 언제 어디서나 편리한 방법으로 대출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창구를 확대해 고객만족을 끌어올릴 것이다”라고 향후 대출서비스 플랫폼 확대 계획을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