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2021 공공기관 채용정보박람회’ 개최

남재균 기자 | 기사입력 2021/01/18 [16:11]

‘2021 공공기관 채용정보박람회’ 개최

남재균 기자 | 입력 : 2021/01/18 [16:11]

  © 운영자

 

(시사코리아-남재균 기자) 정부가 한국판 뉴딜, 안전 강화, 코로나19 대응 등 분야를 중심으로 공공기관에서 전년 대비 1,000여명 늘어난 2만6,000명 이상을 신규채용 할 방침을 세우고 채용박람회를 연다.

 

기획재정부는 18~22일 5일간 온라인·비대면 형태로 148개 공공기관이 참여하는 ‘2021 공공기관 채용정보박람회’를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올해로 11회 차를 맞이한 ‘공공기관 채용정보박람회’는 취업준비생에게 체계적인 채용정보를 제공하고 공정채용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2010년 이후 매년 개최되고 있다.

 

올해는 코로나19에 따른 방역 상황을 감안, 처음으로 온라인·비대면 형태(www.publicjob.kr)로 개최한다.

 

올해 공공기관 채용정보박람회는 비대면 박람회의 장점을 살려 더 많은 구직자들이 보다 폭넓은 취업정보를 얻을 수 있도록 구성했다.

 

박람회 개최기간을 예년 2일에서 5일로 대폭 확대하고, 참여기관 수도 역대 최대 수준인 148개 공공기관으로 늘리는 등 취업정보에 대한 접근성을 높였다.

 

또 기존 대면상담을 채팅상담으로 전환, 구직자의 대기시간을 줄이고 상담기회를 확대하는 등 편의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실제 채용절차 순으로 프로그램을 구성하고 AI 면접, 언택트 면접전략 등 구직자 수요를 반영한 신규 프로그램을 도입했다.

 

채용공고는 기관별 채용설명회, 인사담당자 토크콘서트 등으로 이뤄지고 서류전형은 블라인드 자기소개서 컨설팅, 자기소개서 전략특강 등으로 치러진다.

 

필기전형은 국가직무능력표준(NCS) 강연, NCS 직업기초능력 및 인성검사 모의시험 등으로 평가하고 면접전형은 블라인드 모의면접, 모의토론면접, 면접 전략특강, AI모의면접 등으로 진행된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은 개회사를 통해 “올해 빠른 경제회복과 선도형 경제로의 대전환 과정에서 공공기관의 적극적 역할이 필요하다”고 강조하며 “공공기관의 투자를 역대 최고 수준인 65조 원으로 확대하고 한국판 뉴딜 추진과정에서도 공공기관이 앞장설 것”이라고 약속했다.

 

남재균 기자 news3866@sisakorea.kr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