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신한은행, ‘제27회 신한환경사진공모전’ 연다

김혜은 기자 | 기사입력 2020/10/26 [12:07]

신한은행, ‘제27회 신한환경사진공모전’ 연다

김혜은 기자 | 입력 : 2020/10/26 [12:07]

  


(시사코리아-김혜은 기자) 신한은행은 신한은행이 주최하고 환경부가 후원하는 27회 신한환경사진공모전26일 작품 접수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신한환경사진공모전은 환경의 소중함을 알리기 위한 신한은행의 대표 환경지향 사회공헌사업으로 1994년부터 해마다 개최해 올해로 27회째를 맞이했다. 금융권 유일의 환경관련 사진공모전인 신한환경사진공모전은 참가자 및 상금 규모에서 국내 최고로 인정받는 대표적인 사진공모전이다.

 

이번 신한환경사진공모전리사이클(순환)’의 메시지와 일상 생활에서의 환경, 자연과의 상생의 의미를 담아 ..(환경 그리고 생활, 상생)’이라는 주제로 공모전을 진행해 일상 생활 속의 환경사진을 통해 환경오염의 경각심을 일깨우고 환경문제를 가깝게 인식하고자 했다.

 

특히 해당 공모전은 신한환경사진공모전 공식 홈페이지에 사진을 업로드해 접수하는 것은 물론 스마트폰으로 환경 사진을 촬영해 개인 SNS‘#2020신한환경사진공모전해시태그 등록만으로도 접수가 가능해 전문 사진작가와 일반인의 참여를 높였다.

 

이번 공모전은 생활 속에서 실천하는 환경보호와 환경을 사랑하는 모습을 기준으로 심사를 진행해 12월 중 수상자 발표 및 시상식을 진행할 계획이다. 총 상금은 17백만원 규모로 금상 수상자에는 환경부장관 상장과 상금 300만원이 수여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최근 시작된 그린 뉴딜 정책에 적극 동참하고 중요해진 신한은행과 신한금융그룹의 지속 가능한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경영을 실천하고자 이번 공모전을 준비했다면서 이번 공모전이 많은 사람들로 하여금 환경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생활 속에서 환경보호 실천하는 시작이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