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국립산림과학원, ‘산림치유 항노화 프로그램’ 운영

김병수 기자 | 기사입력 2020/10/22 [14:19]

국립산림과학원, ‘산림치유 항노화 프로그램’ 운영

김병수 기자 | 입력 : 2020/10/22 [14:19]

  © 치유의 숲

 

(시사코리아-김병수 기자)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은 산림자원을 활용한 치유 프로그램인 ‘산림치유 항노화 프로그램’을 시범 운영 중이라고 밝혔다.

 

프로그램은 ▲인지력 ▲신체능력 향상 및 감각 자극 ▲정서안정 및 신체 영양 등 총 3개 영역에서 8개의 세부 활동으로 구성되었다.

 

이는 인지력 향상, 우울감 해소 및 스트레스 완화, 감각기관 자극을 통한 두뇌 활성화를 목적으로 하고 있다.

 

이번 프로그램은 정신건강의학, 물리치료 분야 전문가들의 자문과 한국산림복지진흥원, 국립산림치유원 소속 산림치유지도사들의 현장 적용성 검토를 거쳐 국립산림과학원 산림복지연구과에서 개발했다.

 

현재, 영주 국립산림치유원에서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이민구 교수 연구팀이 시범 운영하고 있다.

 

산림치유는 향기, 경관 등 자연의 다양한 요소를 활용하여 인체의 면역력을 높이고 건강을 증진하는 활동으로 ‘산림문화휴양에 관한 법률’에도 명시되어 있다.

 

현재 산림청에서는 다양한 대상별, 질환별 전문 프로그램을 개발·운영하고 있으며, 전국에 치유의 숲 등 산림치유 공간을 조성하여 국민의 높은 지지와 관심을 받고 있다.

 

2010년 최초 산음치유의 숲 개장 이후 67개소의 치유의 숲을 조성·운영하고 있다.

 

2019년 말 누적 방문객은 186만 명, 산림치유 프로그램 이용객은 32만 명으로 산림치유 공간은 국민의 건강을 위한 필수공간으로 거듭나고 있다.

 

이번에 개발된 프로그램은 3주 동안 회기형으로 10월 25일(일)∼26일(월)까지 3회차 1박 2일 캠프를 마지막으로 효과 검증 및 보완과정을 거쳐 전국 치유의 숲에서 전문화된 프로그램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관련 사항은 국립산림과학원 산림복지연구과(02-961-2861) 또는 국립산림치유원(054-639-3582)로 문의하면 된다.

 

김병수 기자 22kbs@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