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코로나19 치료제·백신, 생산시설·장비 지원대상 기업 모집

GMP 생산시설 갖춘 기업에, 구축비용 100억 원 지원

이경남 기자 | 기사입력 2020/08/20 [14:17]

코로나19 치료제·백신, 생산시설·장비 지원대상 기업 모집

GMP 생산시설 갖춘 기업에, 구축비용 100억 원 지원

이경남 기자 | 입력 : 2020/08/20 [14:17]

  © 운영자

 

(시사코리아-이경남 기자) 보건복지부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은 8월 19일(수)부터 8월 28일(금)까지 ‘코로나19 치료제·백신 생산시설 직접지원 사업(R&D)’ 세부과제 공고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보건복지부는 국내외 치료제·백신 개발에 대비하는 한편, 국내기업이 코로나19 치료제·백신 개발을 완수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올해 3차 추경에서 연구개발예산 100억 원을 확보했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소속 제약기업들이 8월에 공동 설립한 (재)한국혁신의약품컨소시엄(KIMCo)을 사업단으로 지정하고, 전문위원회를 개최하는 등 사업수행을 위한 절차를 진행해왔다.

 

사업단은 신청 기업의 연구계획의 적절성, 연구역량의 우수성, 지원 시 기대효과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하고 2개 내외의 기업을 선정할 계획이다.
   
지원대상은 감염병 치료제·백신 GMP* 생산시설을 자체 보유한 기업으로, 비임상 또는 임상시험 단계에 있는 치료제·백신을 개발 중인 기업에는 가점이 부여된다.
 
* 의약품 GMP(Good Manufacturing Practice)는 품질이 보장된 우수한 의약품을 제조·공급하기 위해 원료 입고, 제조, 출하 전반에 걸쳐 지켜야 할 규범이다.

 

한편, 선정된 기업은 정부 지원금의 100% 이상을 현금으로 출자하여야 하고, 정부 예산이 투입된 만큼 공공성을 담보하는 측면에서 위탁생산 등에 대한 정부 요청이 있는 경우 이에 응해야 한다.

 

사업단은 공고 접수 이후 관련 전문가로 구성된 선정평가위원회를 구성해 9월 중 최종 지원대상 기업을 선정할 계획이다.

 

선정된 기업은 국가연구시설·장비 심의 등을 거쳐 10월 중 본격적으로 연구과제에 착수하게 된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보건산업진흥원 보건의료 R&D 포털 시스템 (www.htdream.kr)’ 사업공고 게시판, ‘한국제약바이오협회(www.kpbma.or.kr)’ 공지사항 게시판에 게시된 공고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경남 기자 yinamy@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