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컴업(COMEUP) 2020’ 온라인 IR 참가, 120개 스타트업 모집

11월 개최, 7월 24일부터 8월 23일까지 모집

남재균 기자 | 기사입력 2020/07/24 [12:08]

‘컴업(COMEUP) 2020’ 온라인 IR 참가, 120개 스타트업 모집

11월 개최, 7월 24일부터 8월 23일까지 모집

남재균 기자 | 입력 : 2020/07/24 [12:08]

(시사코리아-남재균 기자)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와 ‘2020년 컴업 조직위원회’는 ‘컴업(COMEUP) 2020’ 온라인 IR 참가할 스타트업 120개사를 7월 24일부터 8월 23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컴업(COMEUP) 2020’은 국내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혁신 벤처와 스타트업을 위한 글로벌 스타트업 축제로 오는 11월에 개최될 예정이다.

 

특히 올해는 미국과 유럽 등 전 세계 스타트업 생태계가 코로나19로 인해 커다란 변화에 직면하고 있다. 이에 컴업이 비대면 시대 글로벌 스타트업 행사의 표준모델로 발돋움하기 위해 비대면·온라인 중심의 행사를 준비하고 있다.

 

올해 컴업 온라인 IR에 참가하는 스타트업은 인공지능(AI)·빅데이터 등 국내외 신산업과 신기술 분야의 유망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공개적인 모집과정과 객관적인 평가 절차를 통해 9월 초에 최종 120개사를 선발할 계획이다.

 

컴업 IR 스타트업 공모 절차는 크게 ‘로켓리그(84개사)’와 ‘루키리그(36개사)’ 2가지 트랙으로 구분해 진행할 계획이다.

 

먼저 ‘로켓리그’는 12개 세션(K-방역, 정책, 디지털 헬스케어, 환경, 오픈 이노베이션, AI&로봇, 원격근무, 제조, 커머스, 교육, 엔터테인먼트, 유통)에 부합한 산업과 관련한 비전을 제시하는 우수 창업기업을 선정한다.

 

‘루키리그’는 창업 3년 이내, 누적 투자유치 5억 원 미만의 초기 창업기업이 선정 대상이다. 
 
‘로켓리그’와 ‘루키리그’에 참가를 신청한 스타트업은 선배 창업기업과 국민평가단이 평가하는 공개평가와 1·2차 평가(전문가 평가) 등 엄격한 심사를 거쳐 선정된다.

 

선배 창업기업, 국민평가단과 전문평가위원은 8월 말까지 구성할 계획이며, 컴업 조직위원장인 김슬아 대표가 평가위원장으로서 국민평가단과 전문 평가위원들과 함께 1·2차 평가 전 과정에 참여할 예정이다.

 

최종 선발된 120개 스타트업에게는 기업 IR 영상 제작부터 글로벌 투자자 비즈 매칭을 제공하고, 전 세계에 사업을 홍보할 뿐만 아니라 투자유치를 통한 스케일업 할 수 있는 기회까지 제공한다.

 

이번 온라인 IR 스타트업에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컴업(COMEUP) 2020’ 홈페이지(www.kcomeup.com)통해 모집한다.

 

 

남재균 기자 news3866@sisakorea.kr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