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함평군, 5일 시장 7일 하루 임시 휴장…우시장은 21일까지

오승국 기자 | 기사입력 2020/07/06 [14:38]

함평군, 5일 시장 7일 하루 임시 휴장…우시장은 21일까지

오승국 기자 | 입력 : 2020/07/06 [14:38]

 

▲ 함평군 5일 시장 전경/사진=함평군  © 운영자


[시사코리아 = 오승국 기자]‘함평 5일 시장’이 7일 하루 임시 휴장한다.

 

함평군은 6일 코로나19 지역 확산 차단을 위해 지역 대표 전통시장인 ‘함평 5일 시장’에 대해 7일 하루 임시 휴장 조치를 내렸다고 밝혔다.

 

이번 휴장은 지난 4일 지역 내 코로나19 첫 확진자가 발생한 데 이어 전남도가 6일부로 도내 방역단계를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로 격상한 데 따른 조처다.

 

또한 군은 함평 우(牛)시장에 대해서도 7일부터 2주간(~7.21) 임시 휴장 조치를 내렸다.
 
수도권과 광주광역시, 인접한 전남 시․군에서 코로나19 지역감염이 확산되고 있는 만큼 외부 인구 유입에 의한 지역감염 확산을 미리 차단하겠다는 생각이다.

 

향후 군은 코로나19 진행상황을 지켜보며 휴장기간 연장 등 이들에 대한 재개장 여부를 다시 결정할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지역에 첫 확진자가 나온 상황에서 불특정 다수가 주로 현금거래를 하는 시장을 개장할 수 없어 불가피하게 이번 휴장을 결정했다”면서, “내 가족과 이웃 모두의 안전을 위한 결정인 만큼 시장상인과 축산농가, 지역민들의 많은 양해를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