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한국마사회 제주, 코로나19 취약계층 3000가구에 긴급 생필품 전달

강새별 기자 | 기사입력 2020/03/26 [08:36]

한국마사회 제주, 코로나19 취약계층 3000가구에 긴급 생필품 전달

강새별 기자 | 입력 : 2020/03/26 [08:36]

    



렛츠런파크 제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독거 어르신들을 위해 1억원 상당의 긴급구호 생필품을 만들어 전달해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25일 한국마사회 제주지역본부(본부장 문윤영)는 도내 사회적 취약계층인 독거 어르신들에게 '긴급구호 생필품 키트'를 전달했다.

이번 긴급 지원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경로급식 중단으로 식료품 구입에 어려움을 겪는 독거 어르신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키트 안에는 김과 죽, 국, 참치통조림, 김치 등의 생필품과 휴대용 손세정제 등으로 담겼으며, 내용물 선정은 독거 어르신 생필품 선호조사를 통해 결정됐다.

전달은 제주시홀로사는노인지원센터가 맡았다. 센터는 전달식 행사가 끝난 후 도내에 거주 중인 독거 어르신 가정에 직접 구호 키트를 전달했다.

임직원으로 구성된 마사회 제주 '엔젤스 봉사단' 150여명은 이날 오전 일찍부터 키트 제작에 힘을 보탰다.

 

문윤영 본부장은 “이번 도내 취약계층 긴급구호 생필품 지원을 통해 지역사회가 코로나19를 무사히 극복해 나가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그는 “앞으로도 적극적인 예산 조기집행, 상생·협력의 다양한 공헌사업 추진을 통한 기업의 사회적 역할과 책무 이행으로 지역사회와의 따뜻한 동행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