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文 대통령 "우리 기업 반드시 지킨다…긴급자금지원 100조 지원"

"채권시장안정펀드, P-CBO, 증권시장안정펀드 등 48.5조원 투입"

김재순 기자 | 기사입력 2020/03/24 [13:38]

文 대통령 "우리 기업 반드시 지킨다…긴급자금지원 100조 지원"

"채권시장안정펀드, P-CBO, 증권시장안정펀드 등 48.5조원 투입"

김재순 기자 | 입력 : 2020/03/24 [13:38]

▲ 문재인 대통령  ©


문재인 대통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기업피해를 최대한 막겠다는 의지를 천명했다.

 

이른바 100조원 규모의 '기업구호긴급자금 투입' 프로그램을 가동한다.

 

문재인 대통령은 24일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소상공인·자영업자를 위한 50조원 규모의 기존 민생금융안정패키지를 100조원 규모의 '기업구호 긴급자금'으로 확대 투입하겠다고 밝혔다.

 

여기엔 금융시장 안정화을 위해 증권시장 안정펀드 등으로 48조원 이상을 투입하는 것도 포함됐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10시30분 청와대 본관에서 제2차 비상경제회의를 열고 "1차 회의에서 결정한 50조원 규모의 '비상금융조치'를 대폭 확대해 100조원 규모의 '기업구호긴급자금 투입'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또 금융시장 안정화를 위해 △20조원 규모의 채권시장안정펀드 편성 △P-CBO(프라이머리 채권담보부증권), 회사채신속인수제도 등을 17조8000억원 공급 △10조7000억원 규모의 증권시장안정펀드 가동 등 48조5000억원 규모의 대책을 내놨다.

 

문 대통령은 이날 모두 발언에서 기업들의 도산을 막아내겠다는 강한 의지를 밝혔다.

 

문 대통령은 "세계경제가 위기다. 대외의존도가 높은 우리 경제가 받는 타격이 매우 크다"며 "생산과 투자 주체로서 경제의 근간인 기업이 큰 위기에 직면해 있다. 자영업과 중소기업뿐 아니라 주력산업 기업까지 예외가 아니다"고 판단했다.

 

이어 "글로벌 공급망 붕괴로 인한 생산 차질, 수출 차질이 실적 악화와 기업신용도 하락으로 이어져 유동성 위기에 빠질 상황"이라며 "우리 기업을 반드시 지키겠단 정부의 결연한 의지로 시작한다. 정부는 기업에 닥친 거대한 위기의 파고를 막는 든든한 방파제 역할을 하겠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19 충격으로 인해 기업이 도산하는 일은 반드시 막겠다"며 "정상적이고 경쟁력 있는 기업이 일시적인 유동성 부족때문에 문을 닫는 일은 결코 없을 것이다. 자금 조달만 가능하면 충분히 이겨낼 수 있는 기업들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를 위해 지난 19일 제1차 비상경제회의에서 내놓은 50조원 규모의 민생금융안정패키지를 100조원 규모의 기업구호긴급자금으로 대폭 확대했다.

 

지난 19일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자영업자의 도산 위험을 막기 위해 1차 대책으로 내놓은 50조 원 규모의 비상금융조치에서 추가로 50조원을 더했다는 게 문 대통령의 설명이다. 증액된 50조원은 기업 줄도산을 막기 위한 선제적 조치로써 활용될 예정이다.

 

문 대통령은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을 넘어서 주력산업의 기업까지 확대하고 비우량기업과 우량기업 모두를 포함해 촘촘하게 지원하는 긴급 자금"이라며 "기업을 지켜내기 위한 특단의 선제조치임과 동시에 기업을 살려 국민들의 일자리를 지키는 일"이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우선 중소기업과 중견기업에 29조1000억원 규모의 경영자금을 추가지원하여 기업의 자금난에 숨통을 틔우겠다"며 "고정공급을 7조9000억원으로 확대하고 정책금융기관의 대출 지원을 21조2000억원 추가한다. 필요하다면 대기업도 포함해 일시적 자금 부족으로 기업이 스러지는 것을 막겠다"고 밝혔다.

 

한편 문 대통령은 내주 열리는 3차 회의에선 실효성 있는 생계 지원 방안에 대한 논의가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생계 지원 방안에 대해 재정 소요를 종합 고려하여 신속한 결론을 낼 수 있도록 준비해주기 바란다"며 "코로나19 사태의 가장 큰 피해자는 국민이다. 국민의 삶을 지키겠다는 정부 의지를 신속하고 분명하게 보여주기 바란다"고 지시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