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신협중앙회, 혁신적 조직개편으로 100년을 향한 도약의 발판 마련

최효정 기자 | 기사입력 2020/03/13 [15:02]

신협중앙회, 혁신적 조직개편으로 100년을 향한 도약의 발판 마련

최효정 기자 | 입력 : 2020/03/13 [15:02]

금융협동조합을 아우르는 두 바퀴 조직으로 변모

중앙회 DNA ‘관리·행정전략·사업중심으로 바꿔

투자금융1·2본부 신설.. 자산운용 선진화 및 수익성 제고 기대

조합 여신성장 지원 및 건전성 관리 강화를 위한 조직 확대

디지털 금융환경 변화 대응을 위한 디지털금융본부 신설

 

    

 신협중앙회전경

 

신협중앙회(회장 김윤식)60주년을 맞아 운영 혁신을 지속하고 미래로 도약하기 위한 발판 마련을 위해 조직개편을 발표했다.

 

이번 조직개편은 정체성과 포용성을 확대하는 가치지향 조직 유사·중복기능을 통폐합하여 핵심사업에 자원을 집중하는 효율적인 조직 도전하고, 경쟁하고, 책임지는 성과중심 조직 외부 환경변화에 신속하게 대응하는 유연한 조직을 지향하며 16일부터 시행된다.

 

조직개편의 주요 내용으로는, 금융협동조합이라는 두 바퀴 조직으로 전환해 사회적 선명성을 강화하고, 조직에 새로운 성장동력을 마련하고자 기존 사회적경제부를 신협행복나눔부문으로 확대한다. 새롭게 확대 개편되는 신협행복나눔부문을 통해 이미 사회적 반향을 일으킨 지역특화사업, 다자녀지원, ()지원, 8·15해방대출 등 신협 7대 포용금융 사업을 고도화할 예정이다.또한 소상공인지원팀을 신설하여 향후 다양한 소상공인 지원 정책을 개발하고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자금운용부문에서는 여신부를 투자금융1본부, 투자금융2본부로 확대하여 부동산금(1,2)기업인프라금융(1,2)글로벌금융(1,2)팀을 편제한다. 이를 통해최근 자금운용시장 트렌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선진화를 통해 전문성 강화 및 수익성을 제고할 예정이다. 또한, 해외증권운용팀을 신설하여 해외투자 확대를 통해 포트폴리오를 다변화하고 조합 여신중개전담팀인 연계대출팀을 신설하여 조합의 여신지원을 대폭 확대할 예정이다.

 

아울러, 디지털금융본부를 신설하여 디지털 금융환경 변화에 대한 조합의 능동적대응을 지원하고, 경영지원본부를 조합 여신지원 중심 조직으로 재편성하여 조합여신의 성장지원과 건전성 관리에 집중할 예정이다.

 

이 외에도, 리스크관리실을 중앙회 및 조합 리스크 관리업무의 총괄조직으로 확대하여 리스크 관리업무의 전문성 제고 및 관리기능을 강화하고, 조합여신평가지원반을 신설하여 조합의 고액여신에 대한 위험성을 중앙회 차원에서 평가하여 조합여신심사를 돕는 방법으로 중앙회가 조합 여신의 건전성 관리를 적극 지원한다는계획이다.

 

김윤식 신협중앙회장은 이번 직제개편을 통해 조직의 DNA관리중심·행정중심에서 전략중심·사업중심으로 완전히 탈바꿈할 것이라고 전하며 새로운 변화의 바람을 통해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금융협동조합, 신협이 한 단계 더 도약하는계기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