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민주 한국, 동반 하락... 정의당 3주 연속 약진

김재순 기자 | 기사입력 2019/11/21 [10:14]

민주 한국, 동반 하락... 정의당 3주 연속 약진

김재순 기자 | 입력 : 2019/11/21 [10:14]

▲ 11월 3주차 정당지지도     ©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의 지지율이 모두 지난주보다 떨어진 가운데 3위 정의당 지지율이 3주 연속 약진을 이어갔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tbs 의뢰로 지난 18일부터 20일까지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1503명을 대상으로 실시해 21일 발표한 11월 3주차 주중동향에서 민주당 지지율은 지난주보다 1.2%p 하락한 37.8%로 집계됐다.

 

민주당 지지율은 중도층과 진보층, 50대와 40대, 경기·인천과 호남, 대구·경북(TK)에서 하락한 반면 충청권과 20대에서는 상승했다. 지난 19일 있었던 문재인 대통령의 국민과의 대화 영향은 거의 없었던 것으로 보여진다.

 

한국당 지지율은 지난주보다 0.8%p 빠진 29.9%를 기록하며 2주째 하락세를 보였다.

 

정의당은 5주 연속 상승세를 이어가며 전주 대비 0.8%p 오른 7.3%를 기록해 올해 8월 1주차(7.0%) 이후 약 4개월 만에 다시 7%대를 회복했다.

 

바른미래당은 지난주와 같은 6.0%를 기록하며 2주째 6%대를 유지했다.

 

민주평화당은 전주보다 0.6%p 오른 2.1%를, 우리공화당은 0.8%p 내린 1.3%를 기록했다. 무당층은 지난주보다 0.7%p 높은 13.7%로 조사됐다.

 

이번 주중 잠정집계는 무선 전화면접(10%), 무선(70%)·유선(20%) 자동응답 혼용 방식, 무선전화(80%)와 유선전화(20%) 병행 무작위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 방법으로 실시했다. 통계보정은 2019년 7월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통계 기준 성, 연령, 권역별 가중치 부여 방식으로 이루어졌고,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5%p다. 응답률은 4.9%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