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 프리즈너’ 화기애애한 촬영현장, 반전의 꽃미소 머금은 배우들 비하인드컷 전격공개

김정화 기자 | 기사입력 2019/05/13 [09:44]

‘닥터 프리즈너’ 화기애애한 촬영현장, 반전의 꽃미소 머금은 배우들 비하인드컷 전격공개

김정화 기자 | 입력 : 2019/05/13 [09:44]



마지막까지 화기애애한 촬영현장 분위기를 엿볼 수 있는 ‘닥터 프리즈너’의 미공개 비하인드 스틸 7종이 공개되었다.

 

KBS 수목드라마 ‘닥터 프리즈너’(연출 황인혁 송민엽, 극본 박계옥, 제작 지담)가 시청률과 화제성 두 마리 토끼를 잡으며 웰메이드 장르극으로 호평받은 데에는 바로 배우들의 뜨거운 열정과 꿀케미가 있었다.

 

최종회를 향해가는 극중의 숨 막히는 긴장감과 달리 이번에 공개된 스틸에서는 웃음꽃이 넘쳐나는 촬영현장의 분위기가 오롯이 전달되고 있어 더욱 시선을 사로잡는다.

 

무엇보다 가장 눈길을 끄는 사진은 온 몸을 불사르는 연기 열정을 보여주고 있는 남궁민. 물고 물리는 복마전 속에서 좀처럼 환하게 웃는 모습을 볼 수 없었기에 모처럼 활짝 미소 짓고 있는 남궁민의 표정은 매 회차마다 그와 함께 가슴 졸였던 시청자들도 따라서 웃음을 머금게 만든다.

 

병원에서도, 어두운 교도소 안에서도 자체발광 미모를 발산해온 권나라의 상큼한 브이샷이 시선을 강탈한 가운데 테이블 건너편에서 부채를 펴 들고 호방하고 선한 웃음을 짓는 최원영은 섬뜩한 연기로 역대급 악역 커리어의 정점을 찍은 극중 캐릭터와는 정반대라서 보는 순간 빵 터지는 재미를 선사한다.

 

극중에서는 결코 방심할 수 없는 ‘프로 배신러’지만 현실에서는 숨길 수 없는 잔망미를 내뿜는 김병철과 이사장의 ‘엄근진’한 카리스마를 잠시 내려놓은 진희경의 싱그러운 꽃미소는 다정다감한 분위기로 반전매력을 어필한다.

 

팔짱 낀 사이로 빼꼼 브이샷을 취하고 있는 이다인의 새초롬한 포즈는 항상 냉정한 극중 법무팀장 캐릭터와의 상반되는 갭(gap)매력으로 더욱 사랑스럽게 느껴진다.

 

그런가하면 극초반에는 망나니에서 후반부에는 가족을 위해 자신을 희생하는 재벌 2세로 미친 연기력을 보여준 박은석의 해맑은 웃음은 혹시나 지난 방송에서 비극적인 뇌사 상태를 맞게된 그가 이대로 영영 깨어나지 못하는 것은 아닐지 안타까움을 배가시킨다.

 

마지막으로 시청자들에게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는 의료과 어벤져스 이민영, 이준혁, 배윤경, 이용준은 옹기종기 모여 장난기 넘치는 포즈로 떼려야 뗄 수 없는 찰떡케미를 인증해 보는 이들마저 미소 짓게 만든다.

 

이처럼 비하인드 스틸 속 배우들의 화사한 꽃미소 퍼레이드는 ‘닥터 프리즈너’ 최종회에 대한 시청자들의 아쉬움을 더욱 진하게 만드는 가운데 마지막까지 결코 식지 않는 배우들의 뜨거운 열정과 노력이 담긴 최종회 이야기에 대한 본방사수 욕구를 무한 자극하고 있다.

 

최원영을 잡고 모든 것을 제자리에 돌려놓으려는 남궁민 최후의 엔드게임이 숨 가쁘게 펼쳐질 ‘닥터 프리즈너’ 31, 32회는 오는 15일 밤 10시에 KBS 2TV를 통해 방송된다.

 

<사진제공 - 지담>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