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석유화학, 문동준 사장·김선규 부사장 선임

“새로운 체제 하에서 올해 실적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가는 데 역량 집중”

정규민 기자 | 기사입력 2019/04/08 [11:15]

금호석유화학, 문동준 사장·김선규 부사장 선임

“새로운 체제 하에서 올해 실적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가는 데 역량 집중”

정규민 기자 | 입력 : 2019/04/08 [11:15]

▲ 문동준 금호석유화학 대표이사 사장. <사진제공=금호석유화학>

 

금호석유화학그룹은 금호석유화학 대표이사에 문동준 대표이사를, 관리본부장(부사장)에 김선규 부사장을 각각 선임했다.

 

8일 금호석유화학은 대표이사에 문동준 전 금호피앤비화학 대표이사를, 관리본부장(부사장)에 김선규 전 포스코대우 부사장을 각각 선임했다고 밝혔다.

 

문동준 신임 대표이사는 1954년생으로, 휘문고등학교와 고려대학교 농업경제학과를 졸업하고 1979년 금호석유화학에 입사해 회장부속실·기획·해외영업 등의 업무를 수행했다. 또한 2002년부터는 금호미쓰이화학에서, 2010년부터는 금호피앤비화학에서 임원으로 근무했으며 2012년 금호피앤비화학의 대표이사를 맡아 올해 3월까지 재직했다. 문 사장은 한국석유화학협회 회장직을 겸임 중이다.

 

▲ 김선규 금호석유화학 관리본부장 부사장. <사진제공=금호석유화학>     © 운영자

 

김선규 신임 관리본부장은 1957년생으로, 대전고등학교와 서강대학교 무역학과를 졸업하고 1982년 대우에 입사해 원유·석유·화학제품 부문을 담당해 왔으며, 2017년부터 올해 초까지 포스코대우(포스코인터내셔널) 물자화학본부장 등을 역임했다. 이번 김선규 부사장 내정은 지난 금호피앤비화학 신우성 신임 대표이사 사장에 이은 금호석유화학그룹 두 번째 외부인사 영입이다.

 

금호석유화학그룹은 이번 사장단 인사를 통해 대내외적으로 혁신과 내실을 강화할 수 있는 중요한 기점을 맞이하게 됐으며, 새로운 체제 하에서 주력 제품의 경쟁우위를 유지하며 올해 실적을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가는 데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sisako@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