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광그룹, ‘고객 중심의 정도경영’을 새로운 기업가치로 선언

이일화 기자 | 기사입력 2019/01/28 [09:18]

태광그룹, ‘고객 중심의 정도경영’을 새로운 기업가치로 선언

이일화 기자 | 입력 : 2019/01/28 [09:18]

▲ 지난 25일과 26일 양일간 강원도 원주시 오크밸리에서 열린 태광그룹 임원 워크숍 ‘2019년 태광의 새로운 변화_고객 중심의 정도 경영’ 에서 정도경영위원회 임수빈 위원장이 강연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 = 태광그룹 제공>   

 

 

태광그룹이 고객중심의 정도경영을 새로운 기업가치로 천명하며 환골탈태를 선언했다.

 

태광그룹은 125일과 26일 양일간 강원도 원주시 오크밸리에서 계열사 주요 임원들을 대상으로 ‘2019년 태광의 새로운 변화_고객 중심의 정도 경영이라는 주제로 워크숍을 진행했다. 태광그룹은 워크숍에서 고객 중심의 정도경영을 새로운 기업가치로 선언하고 향후 그룹경영을 전면적으로 혁신키로 했다.

 

정도경영위원회 임수빈 위원장은 강연을 통해 책임경영 강화와 인간존중문화 구현을 통한 정도경영으로 태광그룹을 변화시키자. 모든 잘못된 관습들을 다 바꾸자고 강조했다. 또한 창업주 일주 이임용 선대회장의 경영철학 중 핵심인 정도도덕경영의 중요성과 함께 변화의 필요성도 역설했다.

 

임위원장은 책임과 윤리 경영은 현대 기업의 생존 전략이며, 정도경영은 선택이 아닌 필수라며, 그룹의 체질개선을 위한 변화와 혁신의 필요성을 설명했다. 말이 아닌 과감한 실천이 없다면 퇴보와 몰락 뿐이라며 지속적이고 강력한 개혁으로 기업혁신을 추진하겠다는 의지도 분명히 했다.

 

특히 이번 행사 개회사에서 허승조 고문은 2019년을 새로운 도약의 시점이라고 강조하면서 “’고객 중심의 정도경영을 새로운 기업가치로 선언하고, 올해를 정착을 위한 원년으로 삼자고 말했다. 허고문은 고객 중심과 정도 경영은 불가분의 관계라면서, 각 계열사 CEO를 포함한 임원진들의 솔선수범과 분발을 촉구했다.

 

행사는 임수빈 위원장 강연을 시작으로 외부 특강과 조별 분임토의, 캠프파이어_대화의 시간 등으로 구성되었다.

 

태광그룹 정도경영위원회는 2월 중 8인의 위원을 위촉해 정식출범하고, 계열사별로 고객 중심의 정도경영을 추진할 전담조직을 구성할 예정이다. 이 전담조직은 구체적 실천방안을 마련해 CEO책임하에 강력히 시행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