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승태, 대법원 기자회견 이유…“전 인생을 법원에서 근무했기 때문”

성혜미 기자 | 기사입력 2019/01/11 [09:39]

양승태, 대법원 기자회견 이유…“전 인생을 법원에서 근무했기 때문”

성혜미 기자 | 입력 : 2019/01/11 [09:39]

▲ '사법농단' 의혹 사건의 정점인 양승태 전 대법원장의 검찰 소환일인 11일 오전 서울 서초구 대법원 정문에서 양승태 전 대법원장이 입장발표를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양승태 전 대법원장이 대법원 기자회견과 관련해 “전 인생을 법원에서 근무한 사람으로 수사하는 과정에서 수사하는 과정에서 법원을 들렀다 가고 싶었다”고 밝혔다.

 

11일 검찰 조사에 앞서 양 전 대법관은 “편견이나 선입관 없는 시선에서 이 사건 보아주시면 감사하겠다”면서 이 같이 밝혔다.

 

그는 이날 기자회견문을 통해  “무엇보다 먼저 제 재임 기간에 일어났던 일로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린 데 대해서 진심으로 송구스러운 마음”이라면서 “이 일로 인해서 법관들이 많은 상처를 받고 여러 사람이 수사당국으로부터 조사까지 받은 것에 대해서 참으로 참담한 마음”이라고 말했다.

 

이어 “수사 과정에서 구체적인 사실관계를 기억나는 대로 답변하고 또 오해가 있으면 이를 풀 수 있도록 충분히 설명하겠다”면서 “모쪼록 편견이나 선입견 없는 공정한 시각에서 시간이 소명되기를 바랄 뿐”이라고 덧붙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