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부, 가맹점에 배달 전문 ‘샵인샵’ 무료 제공

성혜미 기자 | 기사입력 2018/10/01 [16:31]

놀부, 가맹점에 배달 전문 ‘샵인샵’ 무료 제공

성혜미 기자 | 입력 : 2018/10/01 [16:31]

 

▲ 종합 외식 전문기업 (주)놀부가 ‘상생 협력 협약’의 일환으로 가맹점주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인 ‘샵인샵’ 제도를 오는 7월부터 본격 도입한다. <사진=놀부 제공>    

 

종합 외식 전문기업 (주)놀부가 ‘상생 협력 협약’의 일환으로 가맹점주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인 ‘샵인샵’ 제도를 오는 7월부터 본격 도입한다.

 

놀부 관계자는 1일 “놀부보쌈 및 놀부부대찌개&철판구이 등 기존 가맹점에서 추가 매출을 올릴 수 있는 배달 전문 ‘샵인샵(Shop in Shop)’ 솔루션을 무상 제공한다”면서 “‘샵인샵’ 솔루션은 놀부의 기존 매장에서 O2O 배달 서비스에 최적화된 샵인샵 브랜드를 도입해 추가 매출을 이끄는 제도로, 가맹점들의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 고안됐다”고 밝혔다.

 

이어 “‘샵인샵’ 솔루션에 적용된 첫번째 브랜드는 놀부의 분식 브랜드 ‘공수간’으로, 도입 매장은 9월 초 기준 90여 개에 이른다. 놀부는 ‘샵인샵’ 솔루션을 도입한 기존 매장에 추가 가맹비, 교육비 등을 면제해주고 있으며, 초기 O2O 프로모션 비용도 전액 지원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놀부 측은 “원하는 기존 가맹점에 한하여 추가 투자 비용없이 도입이 가능하며, 가맹점의 호응도도 높은 것으로 확인됐다”면서 “가맹점은 자사 브랜드를 솔루션으로 제공받아 매출 상승을 기대하는 동시에 실질적 투자비용이 발생되지 않는다는 점에서 수익성은 더욱 개선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박용형 놀부 상생협력팀 부장은 “7월부터 시작된 샵인샵 제도를 통해 실제 매장의 매출이 기존 대비 최고 30% 상승 되는 등 놀부가 추진하고 있는 상생 정책이 가시적인 효과를 거두고 있다”며 “놀부는 가맹점주와 본사가 함께 동반 성장할 수 있는 실질적인 과제들을 모색해 프랜차이즈 업계의 선도적인 상생 모델을 제시해 나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