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T 표준화전략맵’ 기반으로 4차 산업혁명 선도

김태근 기자 | 기사입력 2018/09/28 [11:58]

ICT 표준화전략맵’ 기반으로 4차 산업혁명 선도

김태근 기자 | 입력 : 2018/09/28 [11:58]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우리나라가 ICT 표준 기반으로 4차 산업혁명을 주도할 수 있도록 ‘ICT 표준화 전략맵을 수립해 발간한다고 28일 밝혔다.

 

과기정통부는 오는 104일 열리는 글로벌 ICT표준 콘퍼런스(GISC) 2018’에서 산학연 전문가와 일반인을 대상으로 ‘ICT표준화 전략맵을 발표할 예정이다. 행사 개최에 맞춰 TTA홈페이지를 통해 무료로 제공할 계획이다.

▲ ICT 표준화전략맵 20대 중점기술     © 운영자

 

 

과기정통부는 정보통신기술협회(TTA)를 통해 ITU, JTC1, 3GPP 등 국제표준화기구의 표준화 이슈를 분석하고, 집중 대응이 필요한 5세대 이동통신(5G), 인공지능(AI), 블록체인 등 20개 중점기술, 255개의 중점 표준화 항목을 발굴·제시했다.

 

특히 255개 중점 표준화 항목별로 각 표준화기구의 표준화 현황과 대응 방안을 제시해 선진국과 글로벌 기업들의 각축장이 되는 국제표준화기구에서 국제표준 선점을 위한 지침서로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TTA는 지난 2월부터 국내 산학연 표준 전문가 390명을 초빙, 124회에 이르는 집중회의를 하고 255개 항목에 대한 표준화 대응전략을 수립했다.

 

국제표준화 단계에 따라 차세대공략·선도경쟁공략·추격 및 협력공략·지속 및 확산공략·전략적 수용 등 5개 영역의 전략목표를 설정하고, 국제표준 조기선점이 가능한 179(70.2%) 항목을 포함해 255개 항목에 대한 국제표준화기구별 현황과 대응전략을 마련했다.

 

용홍택 과기정통부 정보통신산업정책관은 “ICT 표준화 전략맵이 우리나라가 국제표준을 선점하기 위한 나침반이 될 것이라며 우리나라가 ICT 표준기반으로 4차 산업혁명을 주도할 수 있도록 ICT 표준화에 지속적으로 투자할 것이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