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속 원하는 장면 찾아주고 추천…SKT ‘AI 미디어 추천 기술’ 개발

김태근 기자 | 기사입력 2018/09/27 [11:47]

TV 속 원하는 장면 찾아주고 추천…SKT ‘AI 미디어 추천 기술’ 개발

김태근 기자 | 입력 : 2018/09/27 [11:47]

SK텔레콤은 드라마와 영화속 장면까지 원하는 대로 찾아 주는 ‘AI 미디어 추천 기술개발을 완료하고 연내 상용화에 나선다고 27일 밝혔다.

 

이는 영상분석 기반 장면 검색 기술, 고객 취향 분석 기반 콘텐츠 개인화 추천 기술 등 2가지다.

▲ TV 속 원하는 장면 찾아주고 추천…SKT ‘AI 미디어 추천 기술’ 개발. 사진제공=SK텔레콤     © 운영자

신 디스커버리(Scene Discovery)’라고 불리는 장면 검색 기술은 AI가 영화나 드라마 등 특정 미디어 콘텐츠 속에서 내가 원하는 장면만 골라 보여준다. 시청자는 좋아하는 배우의 등장 장면만 모아서 보거나 키스신·댄스신·식사신 등 다양한 상황의 장면만 볼 수 있다.

 

SK텔레콤 관계자는 모바일 환경에서 콘텐츠를 짧게 끊어보는 미디어 소비 트랜드와 세분화되고 있는 소비자들의 취향을 고려해 이 기술을 개발했다고 설명했다.

 

SK텔레콤은 신 디스커버리 기술을 개발하기 위해 수천 편 분량의 영상 콘텐츠와 수백만장의 이미지를 AI에 학습시켰다. 현재 2500명 이상의 국내·외 유명 배우 인물, 키스·웨딩·댄스·식사·번지점프 등 50여 상황, 계절, 랜드마크나 놀이공원 등 특수 장소, 배경 음악 등을 인식할 수 있다.

 

SK텔레콤 미디어기술원과 AI기술 유닛, SK브로드밴드가 힘을 합쳐 개발했다.

 

프로그램 도입부(인트로)나 결말 이후(엔딩) 구간을 인지해 터치 한번으로 뛰어넘을 수 있는 기능도 개발했다. 한꺼번에 드라마를 몰아보거나 재미있는 프로그램을 찾기 위해 채널 돌려보듯 다양한 콘텐츠를 둘러볼 때 시간을 절약할 수 있어 유용하다. 이 기능은 이미 지난달 ‘B tv’에 적용됐다.

 

SK텔레콤과 SK브로드밴드는 올해 안에 이들 기술을 차례로 ‘B tv’옥수수에 적용할 계획이다.

 

SK텔레콤은 AI가 시청자 취향에 맞는 영화나 드라마를 추천해주는 콘텐츠 개인화 추천 기술도 함께 소개 했다. 콘텐츠 개인화 추천은 개인 시청 이력에 기반한다. 모든 시청자는 개인 취향에 따라 각자 다른 홈 화면을 만난다.

 

예를 들어 예능 프로그램을 좋아한다고 판단되는 시청자A가 특정 예능 프로그램을 시청했다면 비슷한 취향의 시청자들이 선택한 새로운 예능 프로그램이 A 홈 화면에 뜬다.

 

SK브로드밴드는 14일 시청 이력이 많은 옥수수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이 기술을 적용했다. 향후 전체 이용자에게 확대 적용할 계획이다.

 

SK텔레콤은 콘텐츠 추천에 순환신경망 모델(RNN, Recurrent Neural Network)를 활용했다. 이 모델은 사람의 뇌가 새로운 정보를 받아들일 때 과거 정보를 기반으로 한다는 점에 착안해 개발된 것으로 사용자가 과거 시청한 콘텐츠 순서까지 고려할 수 있는 특징이 있다고 SK텔레콤 관계자는 설명했다.

 

이종민 SK텔레콤 미디어기술원장은 옥수수에 한달 동안 업로드 되는 영상 콘텐츠가 2만건이 넘는다향후 미디어 플랫폼의 핵심 경쟁력은 고객들의 다양한 취향과 시청 패턴을 반영하는 추천 기술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